LA 코리아타운 Breaking news 

■ 사람을 찾습니다. 이 흉악범 Mr. 전영선(충청도 단양출신. LA서 불법 체류자로 약 12년간 거주, 인터넷 <천지인>을 운영하면서, 교민인사들의 비리.약점들을 포착하여,

ㅡ카톡.메시지.인터넷. 휴대폰을 이용하여.. 100여명 약점잡은 사람들을 상대로 [실시간 문자쏘기, 실시간 욕설, 실시간 비방하는 수법을 무기로 공격하여 ..₩$¥ 돈을 뜯어내던 중

ㅡ 마침내 2021년 11월부터 LA배 기자에게 걸려들어[독자 여러분, 참 이상현상. 귀신이 ? 천사가 ? 지난 1980년대 부터 사기치는 큰 교회들과 회사, 돈 많은 사람들을 괴롭히던 놈들이, 기어이 배 기자에게 계속 걸려든다는 사실. 

 

ㅡ 그 중 1980년대를 풍미했던 <가주신문>주간지 기자 3놈, 체포(윌셔 경찰서) 재판에 회부, 또 모 사찰에서 사기협잡 행위를 자행하던 중 가짜 ? 스님 2,3명 체포, 추방(2명). 또 5년전 전영선 동종의 흉악범(남미에서 LA온 놈) 이름 Mr.파블로 안. 또 축제재단에서 근무 시작한 폭력배 스타일 불체자 1명(10년전.서울추방)

ㅡ 배 기자에게는 7년 이상 선배 대접을 하면서 예의를 갖춘 놈이ㅡ 귀신이 달아붙어?) 배 기자가 모 단체로 부터 [돈봉투를 받은 것으로 오판하여], 

갑자기 한인회관 옆에서 배 기자에게 [폭력으로 위협 시도]하던 중 그의 [범죄행각이 마감]되는 상황 맞았다.

ㅡㅡ 결론. 최근 전영선 ..그의 행적이 수 개월간 묘연, 최근 그 놈 측근들까지 그 놈 행방을 몰라 배 기자에게 "전영선 놈이 보이지 않는다, 그 놈이 어디에 있는가 ?..." 묻는 사례가 계속 늘어 나고 있어 주목거리. (배 기자가, 이련의 흉악범들을 경찰, FBI에 수사요청 했던 것)

●타주 이동 ? 

●서울추방 ?

배 기자가 곧 그 동선.행방을 체크한다ㅡㅡ

여하튼 ㅡ 그 놈이 배 기자가(그 놈도 배 기자 성질 몰라 실수)100명 정도 모이는 교민행사장만 선택, 2차례 그 놈 얼굴과 머리통을 향해 카메라 받침대로 가격(<정당방위>로 유인하여. 먼저 그 놈이 배 기자에게 시비를 걸어 오도록 직접.간접으로 유인하여) 얼굴에서 피가 쏟아지게 할 정도로 공격했던 것.

 그 후 그 놈이 일시 범죄를 자제하더니, 또 다시(LA활동은 중단하고) 오렌지 카운티 부근 지역 북부 한인회장들과, 오렌지 카운티 거주 돈 많은 0 교회 장로들을 상대로 다시 협박.공갈하던 중, (배기자에게 도움을 요청한 피해자들에게 "전영선에게 경찰.검찰에 고발.신고한다"고 통고하라고 말하자 사과 하기도 했다는 후문)

ㅡ 여하튼 그 흉악범이 최근 약 3개월간 행방.소식이 묘연한 것은 사실로 어제 28일 배 기자가 판단. 내일부터 배 기자는 한국.미국 수사정보 당국들을 통해 그 사실관계를 알아볼것이다.계속./LA배 기자.

(마지막 두 놈년 남았어요. 용서 못할 악질 흉악범)ec31a2468f03611725e0a82d48bf93c6.jpg

 

FB_IMG_1675001907279.jpg

 

201901301803415c1.jpg

 

FB_IMG_1675004381595.jpg

 

FB_IMG_1675004392600.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페이스북이... 발행인 2022.05.03 88041
공지 배 기자..mail 뉴스 저장 [1] 발행인 2022.05.02 88123
공지 배기자 프로필 [1] 발행인 2022.03.19 90255
공지 배기자 노트 발행인 2022.03.11 90164
610 배기자가 집착했던 여인들 남로당골수분자 2023.02.15 7398
609 김주애 이름을 가진 자들은 빨리 개명해라.차기 백두존엄은 김주애 공주다. 부저니도 예를 표해라 남로당골수분자 2023.02.12 6962
608 전쟁 무기에 관련된 과학 원리를 알아 보자 30년독자 2023.02.02 8080
607 배기자는 왜 예쁜 여자만 보면 혐오하나? 프레디포비아야?히야까시에 안넘어가서 그러나? [2] 남로당골수분자 2023.02.02 7932
» 배 기자 무서운 줄 몰랐다가...모조리 작살 내 [2] file 발행인 2023.01.29 7143
605 La 흉악범들... file 발행인 2023.01.29 6385
604 살벌한 차이나 제비족. 제비는 역시 엽전강남제비가 제일이야! 남로당골수분자 2023.01.24 6104
603 한국 방문 file 찬이슬 2023.01.17 6672
602 5.18 북한개입설을 최초로 퍼뜨린 자는 배부좃 기자였고 배기자가 지만원을 선동하여 유언비어를. 배기자가 주범이야 남로당골수분자 2023.01.15 6752
601 미주통일 독자 여러분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1] file 30년독자 2023.01.15 6572
600 영어와 이민 30년독자 2023.01.15 6510
599 누가 전영선 동지의 눈탱이를 날려버렸나! [1] 남로당골수분자 2023.01.15 6564
598 배기자와 속궁합이 잘맞는 여자는 남로당골수분자 2023.01.14 6537
597 지만원 징역2년 확정판결.지만원의 공범 배부좃 기자도 빵에 가야 남로당골수분자 2023.01.12 6513
596 미국에 혜성처럼 나타난 주사파가 쓴 기고문 전문. 남로당골수분자 2023.01.10 6591
595 미합중국의 시민권자 배부전은 그 옛날 로마제국의 시민권자의 지위와 동등하다 [3] 남로당골수분자 2023.01.08 6272
594 성경이 표절한 길가메시 대서사시 [1] 30년독자 2023.01.02 6245
593 미주 남로당이 30여년 동안 지켜 본 미주통일신문 배부전 기자 남로당골수분자 2023.01.02 6243
592 내시팔자 배부좃기자의 계묘년 신년운세 남로당골수분자 2022.12.31 6336
591 배기자는 이쯤 해서 은퇴하고 남로당에게 넘겨라. 늙은 x들이 물러가지않고 버티고 있는 꼴 못봐주겠다 남로당골수분자 2022.12.30 6446

speech_bubble_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