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무인기에 서울까지 뚫렸다… 軍, 100여발 사격하고도 격추 실패

노석조 기자

입력 2022.12.26 00:07 | 수정 2022.12.26 05:43

img

북한 무인기 5대가 26일 우리 영공을 침범한 가운데 이 과정에서 북 무인기 1대가 서울 상공까지 진입했다가 다시 북한으로 빠져나간 것으로 확인됐다. 우리 군이 공격형 헬기 등 대응 전력을 긴급 투입해 북한 무인기 격추를 시도했지만 최종적으로 격추에 실패한 것이다. 군은 북한 무인기들의 정확한 복귀 시간을 추가로 분석하고 있는데 오전부터 최소 7시간 넘게 우리 상공에 머문 것으로 추측된다.

합동참모본부는 26일 북한 무인기가 우리 상공을 침범한 것과 관련해 “무인기를 격추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우리 상공을 침범한 북한 무인기는 총 5대로, 1대는 서울 북부, 나머지 4대는 강화도 일대를 수시간 비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나머지 4대는 강화도 서측으로 진입해 강화도 지역에서 활동하는 항적을 보였는데 군은 이 4대가 우리 군의 집중력을 분산시키는 교란용으로 판단했다. 이 4대는 우리 군 탐지자산에서 소실된 뒤 항적이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합참 관계자는 격추하지 못한 이유에 대해 “저희 항공기가 가서 실제 무인기를 식별했으나 민가, 도심지 상공이라서 비정상적인 상황 발생시 우리 주민 피해를 고려해서 사격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군은 교동도 서쪽 해안에서 레이더에 무인기가 포착되자 헬기의 20㎜ 포로 100여 발 사격을 가했으나 격추에는 실패했다.

img

북한 무인기의 영공 침범은 5년 만이다. 2017년 6월 9일 북한 무인기가 강원 인제 야산에서 발견된 바 있다. 당시 이 무인기는 군사분계선(MDL)을 넘어온 것은 물론 경북 성주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기지까지 내려가서 일대를 촬영한 것으로 나타났다.

 

격추에 나선 군의 대응 작전으로 이날 한때 인천국제공항과 김포공항의 민항기가 이륙이 중단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하기도 했다. 작전을 위해 출격하던 공군 경공격기(KA-1) 1대도 추락했다. 대통령실은 북한 무인기의 우리 영공 침범에 대해 “국가안보실장 중심으로 실시간 대응했다”고 밝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페이스북이... 발행인 2022.05.03 18080
공지 배 기자..mail 뉴스 저장 [1] 발행인 2022.05.02 18156
공지 배기자 프로필 [1] 발행인 2022.03.19 20339
공지 배기자 노트 발행인 2022.03.11 20301
» 공화국 북조선의 무인기에 탈탈 털린 남조선 괴뢰들. 부저니는 취재않고 뭐하나 남로당골수분자 2022.12.26 3764
585 미주통일 독자 여러분 !! merry christmas & happy new year !! [2] file 30년독자 2022.12.17 4843
584 이슬람 사원 옆에서 돼지고기 파티를 하는 경상도놈들 남로당골수분자 2022.12.14 4496
583 배기자의 은덕을 입은 LA 유명인사들 남로당골수분자 2022.12.14 3732
582 대로 데로 30년독자 2022.12.14 3549
581 고국 방문 file 찬이슬 2022.12.12 3742
580 12월11일 LA여성 시장 탄생 ..여자 ? file 발행인 2022.12.12 3792
579 강진구 너 태생이 전라도지? 쥴리도 느그가 했다면서? 남로당골수분자 2022.12.07 4246
578 전광훈은 열심히 거둬들이는 중 남로당골수분자 2022.12.03 4578
577 남조선 월드컵혁명전사들이 포루뚜깔의 각을 떠버렸다. 배부전 반동은 축구경기를 보고 오줌을 저렸다 남로당골수분자 2022.12.03 4389
576 2023년 계묘년에 일어날 사건 남로당골수분자 2022.11.30 4514
575 배기자는 리무진에서 자는데 집 20채를 전광훈에게 바친 성도 [1] 남로당골수분자 2022.11.30 4230
574 인공기 앞에서는 엄숙한 자세로! 30년 독자도 배부좃기자도 ㅇ최고의 존엄 앞에 예를 표해라 [1] 남로당골수분자 2022.11.29 3774
573 배부좃쌍 좃또마떼 구다사이.간고꾸노 다이또료와 빠가쇼지끼데스요 남로당골수분자 2022.11.29 3731
572 그리운 한국 방문 file 찬이슬 2022.11.29 3534
571 사운드 뮤직 30년독자 2022.11.29 3442
570 이 죽일 것들 ㅡㅡ [3] file 발행인 2022.11.29 3269
569 명기 30년독자 2022.11.28 3115
568 남북한 성악가들이 함께 부르는 노래 [1] 30년독자 2022.11.26 3331
567 배부좃 기자의 스승 전광훈 남로당골수분자 2022.11.25 3362

speech_bubble_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