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search

sundayjournal.png

banner5g.png

banner5f.pngmark.jpg

newstar3.gifOxford-Palace.JPEGgarden_hotel.jpg

보수는 불태워도 애국은 못 죽여 / 뉴스타운 백승목

애국전사 2017.11.12 18:03 조회 수 : 24

 

  文과 주사파 패당의 ‘반동숙청’ 필패(必敗), 역사적 반전(反轉) 계기
 
백승목 대기자  |  hugepine@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2  14:21:40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Talk.gif kas.gif

 

304606_190642_78.jpg  
▲ ⓒ뉴스타운

 

촛불 탄핵 당시 “보수를 불태우겠다.”고 겁을 줘 가면서 벼르던 문 정권 더불어민주당 정책위가 9일 ‘수사. 감사, 청문회’를 통하여 일벌백계해야 한다며 사실상 수사 및 재판 지침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 A4용지 49쪽 분량의 “73개 적폐청산 리스트’를 다 조사하겠다.”는 계획표를 소속 의원에게 내돌린 사실이 폭로 됐다. 

 

문(文) 정권이 지금 펼치고 있는 ‘적폐 청산’소동은 “계급적 원쑤에 대한 증오와 적개심으로 무차별 무자비한 폭력투쟁 연속”의 일환으로 벌이는 ‘반동숙청(反動肅淸)’에 다름 아니라는 항간의 소문이 사실로 드러난 끔직한 일이 벌어진 것이다. 

 

소위 주사파들이 득세하고 있는 문 정권이 어쩌면 “착취 계급을 청산하기 위한 최고 형태의 투쟁”으로서 “노동 계급을 비롯한 근로 인민 대중이 자기의 ‘정치적 지배권’을 확립하기 위한 투쟁에서 승리 하려면 각이한 형태의 대중투쟁, 모든 비폭력 투쟁을 폭력투쟁으로 지향시켜야 한다.”는 김일성 교시(敎示)를 하나씩 이행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기 위해서 청산의 대상 ‘계급적 원쑤’의 리스트 작성이 필수였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더불어민주당이 ‘73개 적폐 청산 리스트’를 만들었다는 사실은 북한 노동당이 1958년~1960년 사이에 김일성 유일 지배 체제 구축을 위해 반대파 숙청작업을 벌였던 소위 중앙당 집중 지도 사업을 연상케 하는 위헌 위법적 반(反) 대한민국 행태라고 할 수 있다. 

 

그로 인해서 ‘착취와 억압, 차별 없는 지상낙원’이라고 나발을 불어대던 북한이 시대착오적 김일성 1인 지배 살인 독재 체제를 ▲적극 옹호하는 핵심 계층 ▲적극지지도 반대도 않지만 정세변동 시 동요할 계층 ▲공산당의 착취와 억압 차별에 몸서리치는 적대 계층으로 분류하여 무자비한 살인폭압독재의 서막이 열린 것이다. 

 

북한에서는 1958년 당중앙집중지도사업 결과로 월남자 가족, 6·25 기간 중 치안대 등 가담자와 그 가족, 지주· 기업가· 종교인과 그 가족, 귀순 포로와 가족, 8·15 이전 공직자, 일군 만군 출신, 출옥자· 형 복역자, 기타 정치 숙청자 및 그 가족을 반혁명 세력으로 분류하여 ▲인민재판과 군중투쟁으로 처형, 타살하고 ▲5,500여명을 정치범수용소와 노동교화소에 수감 ▲8,000여 세대를 산간벽지로 추방하는 만행을 저지른 것이다. 

 

김일성은 이에서 그치지 그치고 1971년 ‘주민등록사업’이란 명목으로 3개 계층을 51개 성분으로 세분류하여 김일성 왕조의 틀을 완성하고 3대 세습체제의 길을 틈으로서 남한에서 정권탈취 체제전복에 앞장선 전대협 출신 종북세력, 위수김동족까지 ‘적화이전 인텔리’로 분류 처단 대상으로 삼게 됐다는 사실을 간과해선 안 된다. 

 

이와 같은 미증유의 살인폭압독제체제 구축작업은 관영매체를 총동원한 선전단계· 공개투쟁단계· 소조투쟁단계· 반동처리단계로 진행시키면서 자수와 신고 강요, 2중 3중 신원조회를 통해서 ‘반혁명분자를 적발 ’당중앙검찰소 및 재판소가 처분(處分)을 하고, 위험한 독해분자(毒害分子)는 보위부가 공개처형을 하는 방식으로 1980년대 이후 까지 지속적으로 강화 돼 온 것이며, 김정은의 장성택 현영철 김정남처단 역시 반당반혁명종파분자 숙청의 연장선상인 것이다. 

 

여기에서 이와 관련하여 또 한 가지 지울 수 없는 생각은 김정일이 1994년 10월 16일 김일성 사망 100일 중앙추모행사에 참석한 당.군.정 핵심간부들에게 “현 시기 출로(出路)은 전쟁밖에 없다. 전쟁으로 20%가 행복해 진다면 사전 사후 숙청으로 80%의 희생도 각오해야 한다.”고 역설했다는 사실이다.

 

연설 당시 2,200만 북한 주민 중 20%인 440만이 행복해 지기 위해서는 80%인 1,760만의 희생을 각오하자는 악마적(惡魔的) 발상에 치를 떨지 않을 수 없으며, 만약 저런 기준을 남한에 적용한다면 5,000만 국민 중 20%인 1,000만 은 ‘행복’을 누릴 요행을 바랄 수 있을지 몰라도 4,000만의 희생은 불가피하다는 얘기가 된다. 그러나 여기에는 간과해선 안 될 함정이 있다. 

 

만약 연방제 적화통일이 달성 된다면 5,000만 대한민국 국민은 피정복 노예로 전락하여 극소수 부역자는 노예 집단 수용소 하급관리자 정도의 행운을 누릴지 몰라도 90% 이상의 국민은 있는 것 다 바치고 가진 것 다 빼앗기고 나서 강제노동 집단수용소에서 맞아죽고 굶어죽는 짐승만도 못하고 벌레만도 못한 신세로 전락할 것이라는 사실(事實/史實)이다. 

 

여하 간에 문 정권내 미전향 주사파의 희망이나 계획대로 세상이 바뀔 리는 없다. 만약 더불어민주당 패거리가 만든 73개 리스트와 전대협 출신 주사파 잔당이 꾸미고 있는 성분 분류 작업을 통한 잔혹한 보복정치 다양한 ‘숙청작업’이 아무런 저항 없이 순조롭게 진행 될 리는 만무하기 때문이다.

 

혹자들 중에는 대한민국이 제2의 월남처럼 패망의 길을 걷고 있다고 비관하는 부류가 없지 않다. 그러나 지난 70여 년 동안 자유 민주 체제를 누려온 대한민국이 파멸에 직면한 김정은 따위의 흉계와 ‘통진당과 RO' 류의 반역세력과 민노총 전교조 등 종북 세력 희망대로 적화(赤化)를 당할 수는 없는 것이다.

 

5.18 정신, 촛불정신을 헌법에 넣겠다는 문재인과 더불어민주당이 대한민국 헌법에 3.1운동과 4.19같은 국민 저항권(國民抵抗權)이 명시돼 있는 나라에서 '폭력투쟁과 내란'까지 법제화 하겠다는 것은 스스로 폭력에 의한 정권 탈취와 체제전복을 정당화하고 또 이를 자초하겠다는 것과 다를 게 없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보다 근본적인 문제는 6.25 당시 적치(敵治) 90일 동안 북괴군의 만행과 바닥 빨갱이의 횡포를 몸소 겪고 지켜본 6.25 이전 출생자가 대한민국 국민의 약 16%에 달하는 800만이 생존해 있는데다가 경제적 주도권을 가진 50~60대 산업화 역군이 전체 인구의 20%인 1,000만에 달하여 도합 1,800여명 36%가 ‘인민(민중)독재’를 용납하지 않고 연방제 적화통일 저지에 적극 나서게 될 것이라는 사실이다.

 

또 한 가지 문제는 소위 적폐 청산에 나선 종북 주사파가 ‘민주주의 중앙집권제’와 ‘집단주의’ 원칙이라는 프레임에 갇혀 어디로부턴가 지령과 요구가 없으면 스스로 판단하고 결정하고 시행할 능력이 없는 깡통 로봇처럼 자율성과 독자성이 결여 된 행태(行態)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으며, 21C 고도문명사회에서 19C 레닌과 스탈린 김일성의 이념과 낡은 투쟁 방식에 고집스레 집착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자유민주 애국세력이 촛불 음모와 술수에 휘말려 얼떨결에 대통령 탄핵에 이은 정권 탈취를 허용하고 말았지만 2017년 3월 1일을 기하여 태극기 세력이 촛불 세력을 압도하고 탄핵 이후 현재까지 각성된 애국세력과 분노한 태극기 세력이 전국 도처에서 끊임없이 저항하고 있다는 사실이 “보수를 불태울 수 있어도 애국심은 못 죽인다.”는 사실을 웅변으로 증명하고 있는 것이다. 

 

문재인이 공언 한대로 YS(김영삼)를 업고 애국진영에 침투한 짝퉁보수, 위장보수, 남민전을 비롯하여 반체제‘운동권’출신 국가보안법 위반 사범 등 변종(變種)보수는 얼마든지 불태워도 좋다. 개혁적 보수, 중도보수, 따뜻한 보수, 온갖 수식어로 자유 민주 애국 세력을 현혹(眩惑), 선거에 이용해 먹은 보수팔이들은 시원하게 청소가 돼야 진성 자유 민주 애국 세력의 세상이 올 것이다.

 

보라! 2016년 11월 이후 경향 각지에서 단 한주도 거르지 않고 애국의 깃발을 놓지 않는 자유 민주 애국 세력의 애국심 만큼은 누구도 꺾을 수도 없고 문재인 패당(牌黨)도 불태울 수 없는 거창한 힘이다. 날로 강성해 지는 태극 깃발 아래 굳게 뭉친 애국심이 올해가 가기 전에, 내년 봄이 올 때쯤엔, 어쩌면 장미의 계절이 오기 전에 어떤 변화를 만들어 낼지 모른다는 생각이다. 

 

 

[참고] 김일성은 누구를 불태웠을까? 

 

1971년 주민등록사업을 통해서 유사시에 사전에 제거 할 독재대상 복잡계층으로 지주(부동산 부자),친미친일분자, 반동관료배, 월남자 가족, 출당 철직자, (치안대 등)적기관 복무자, 체포 투옥자, 간첩관련자, 반당반혁명종파분자, 처단자 및 출소정치범, 접대부 및 미신숭배자, 경제사범, (조만식)민주당원, 천도교청우당원, 중국일본 귀환자, 월북자, 8.15 이전 인텔리, 기독교, 불교, 천주교 신자, 유학자 및 지방유지, 중농, 소상인, 중상인, 수공업자, 소공장주, 중하층접객업자, 자본가 등이 망라 돼 있다.

 

※ 만약 연방제적화가 된다면 당신은 무사할 수 있겠는가?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664 영화 같은 탈출 이야기 [1] asdf 2017.11.13 18
72663 "종북의 뿌리 5.18족”보다 더 해로운 인간들 / 지만원 애국전사 2017.11.13 29
72662 종북의 뿌리 5.18족”보다 더 해로운 인간들 [2] 이런일 저런일 2017.11.13 19
72661 14. Evidence of Ezekiel's argument (5). Chapters~21. Judgment and Restoration of Israel leesaesoon 2017.11.13 7
72660 [뉴스타운TV] 간첩 찬양하는 문재인 대통령 부부 제정신인가? -손상윤의 나 사랑과 정의를 노래하리라. 제28회- 이런일 저런일 2017.11.13 11
72659 한국에 언론학자라고 나서는 놈들은 전라좌익종북빨갱이다.양심적인 국민들은 다안다. 염라대왕 2017.11.13 17
72658 부전아 너만 봐라 [1] ㅋㅋㅋㅋ 2017.11.13 27
72657 밪정희는 친일파고 빨갱이 아닌가 지랄들해요 2017.11.12 12
72656 한국의 더불어공산당 빨갱이 문재인의 충견 중의 충견이 검찰이다. 자유인 2017.11.12 15
» 보수는 불태워도 애국은 못 죽여 / 뉴스타운 백승목 애국전사 2017.11.12 24
72654 [뉴스타운TV] '흥진호' 납북사건 은폐' / 뉴스타운TV 애국전사 2017.11.12 27
72653 한국 전라좌익종북빨갱이 더불어공산당 문재인 정부 적폐청산은 거짓말이다. 한국민 2017.11.12 11
72652 신의한수 207편 ( 서석구 변호사 '5.18의 북한의 특수부대 침투와 대남선동' 이런일 저런일 2017.11.12 14
72651 12. The Revelations plead evidence. 1 chapter(12). Apostle John the personality(Rev.1:8~10)(2) leesaesoon 2017.11.12 9
72650 徳永英明 [異邦人] 이은휘 2017.11.12 10
72649 미국은 한국의 문재인을 척살 내야 된다. 이런 괴뢰 문재인 새끼 자유인 2017.11.11 45
72648 Evidence of Isaiah pleading 155. 65 chapter(5). Revenge and New Age, Sacred mountain Blessing.(Is.65:24~25) leesaesoon 2017.11.11 23
72647 주사파보다 더 위험한 존재가 박빠 이런일 저런일 2017.11.11 35
72646 미국은 문재인 척살내야 된다. 혈맹 미국 대통령을 이렇게 조롱하다니. [1] 나그네 2017.11.10 58
72645 5월 18일 - 정규재 칼럼; 충돌하는 5.18 이런일 저런일 2017.11.10 28